• 트위터
  • 페이스북
  • 카카오스토리
  • 네이버밴드
  • 농약의 유효성분에 적절한 보조제를 첨가하여 실용상 적합한 형태, 즉 제형(formulation)으로 가공하는 것을 농약의 제제라고 하며, 제제의 목적은 아래와 같다.
  • ⓐ 소량의 유효성분을 넓은 지역에 균일하게 살포 → 희석 가능한 형태로 증량 필요
      - 10a(1,000㎡) 당 유효성분 사용량은 수 내지 수백 그램에 불과함
  • ⓑ 사용자의 편의성 제고 → 유효성분은 물에 난용성이므로 희석용수에 쉽게 분산시킬 필요
  • ⓒ 최적의 약효발현과 최소의 약해 발생 → 유효성분의 특성에 적합한 형태로 제조
  • ⓓ 유효성분의 물리화학적 안정성 증가 및 살포자에 대한 안전성 향상
  • 농약 제품은 포장에서 사용할 때
      ㉠물에 희석하여 살포하는 형태(희석살포제형),
      ㉡포장지 개봉 후 직접 살포하는 형태(직접살포제형) 및
      ㉢살포하지 않는 특수한 형태로 구분할 수 있다(표1-1).
표 1-1. 농약의 제형 일람
구분 제 제 형 태
희석살포제 가루 형태 : 수용제(SP), 수화제(WP), 수화성미분제(WF)
모래 형태 : 입상수용제(수용성입제, SG), 입상수화제(WG)
바둑알~장기알 형태 : 정제상수화제(WT)
액체 형태 : 미탁제(ME), 분산성액제(DC), 액상수화제(SC), 액제(SL), 오일제(OL), 유제(EC), 유상수화제(OD), 유탁제(EW), 유현탁제(SE), 캡슐현탁제(CS)
미생물제제용 제형 : 고상제(GM), 액상제(AS), 액상현탁제(SM), 유상현탁제(EB)
직접살포제 가루 형태 : 미립제(MG), 미분제(GP), 분의제(DS), 분제(DP), 저비산분제(DL), 종자처리수화제(WS)
모래 형태 : 세립제(FG), 입제(GR)
바둑알~장기알 형태 : 대립제(GG), 수면부상성입제(UG), 직접살포정제(DT), 캡슐제(CG)
액체 형태 : 수면전개제(SO), 종자처리액상수화제(FS), 직접살포액제(AL)
특수 형태 (특수 제형) 과립훈연제(FW), 도포제(PA), 마이크로캡슐훈증제(VP), 비닐멀칭제(PF), 연무제(AE), 판상줄제(SF), 훈연제(FU), 훈증제(GA)
  • 과거에는 물에 녹는 유효성분은 액제(液劑)나 수용제(水溶劑), 녹지 않는 성분은 유제(乳劑)나 수화제(水化劑)로 제제하였으며, 직접살포제형은 분제(粉劑)와 입제(粒劑) 밖에 없어 비교적 단순하였다. 하지만 실제 포장에서 희석액을 제조할 때 가루 형태는 바람에 날리는 단점이 있 었고, 분제도 동력살분기(pipe duster)를 이용할 경우 표류비산(漂流飛散)에 의한 소실 및 환경 오염 등의 문제가 발생하여 이를 극복하기 위한 다양한 형태의 제형이 출현하게 되었다.
1-1. 여러 가지 제형 사진
희석살포제형
농약의 제형 - 수용제 (SP)
수용제 (SP)
농약의 제형 - 수화제 (WP)
수화제 (WP)
농약의 제형 - 수용성입제 (SG)
수용성입제 (SG)
농약의 제형 - 입상수화제 (WG)
입상수화제 (WG)
농약의 제형 - 정제상수화제 (WT)
정제상수화제 (WT)
농약의 제형 - 미탁제 (ME)
미탁제 (ME)
농약의 제형 - 분산성액제 (DC)
분산성액제 (DC)
농약의 제형 - 액상수화제 (SC)
액상수화제 (SC)
농약의 제형 - 액제 (SL)
액제 (SL)
농약의 제형 - 유제 (EC)
유제 (EC)
농약의 제형 - 유탁제 (EW)
유탁제 (EW)
농약의 제형 - 유현탁제 (SE)
유현탁제 (SE)
직접살포제형
농약의 제형 - 분제 (DP)
분제 (DP)
농약의 제형 - 조립식 입제 (GR)
조립식 입제 (GR)
농약의 제형 - 코팅식 입제 (GR)
코팅식 입제 (GR)
농약의 제형 - 흡착식 입제 (GR)
흡착식 입제 (GR)
농약의 제형 - 대립제 (GG)
대립제 (GG)
농약의 제형 - 직접살포정제 (DT)
직접살포정제 (DT)
농약의 제형 - 수면전개제 (SO)
수면전개제 (SO)
농약의 제형 - 종자처리액상수화제
종자처리액상수화제
특수 제형그림
농약의 제형 - 과립훈연제 (FW)
과립훈연제 (FW)
농약의 제형 - 도포제 (PA)
도포제 (PA)
농약의 제형 - 훈증제 (GA)
훈증제 (GA)
 

(1) 희석살포제

(가) 가루 형태
  • 1) 수용제, 수화제 : 위에서 설명한 바와 같음
  • 2) 수화성미분제 : 미분제로 사용하나 필요에 따라서는 희석하여 사용할 수 있는 제형
(나) 모래 형태
  • 1) 입상수용제, 입상수화제 : 바람에 날리는 문제를 해결하기 위하여, 가루 형태의 제형을 점착제를 이용하여 모래 형태로 제조
(다) 바둑알~장기알 형태
  • 1) 정제상수화제 : 가루 형태의 제형을 접착제를 이용하여 바둑알 크기로 제조
(라) 액체 형태
  • 1) 액제, 유제 : 위에서 설명한 바와 같음
  • 2) 미탁제, 유탁제 : 유제 제조 시 사용되는 유기용제(solvent)의 사용량을 줄이기 위하여 개발된 것으로, 소량의 소수성 용매에 농약원제를 용해하고 유화제를 사용하여 물에 유화시켜 제조
  • 3) 액상수화제 : 물에 녹지 않는 유효성분을 물에 현탁(懸濁)시킨 제형으로 사용이 편리 하나, 점성이 높아 농약 용기에 달라붙는 단점이 있음
  • 4) 캡슐현탁제 : 물에 녹지 않는 유효성분을 작은 캡슐에 담은 후 캡슐을 물에 현탁(懸濁) 시킨 제형
  • 5) 분산성액제 : 물에 대한 친화성이 강한 특수용매에 물에 녹지 않는 유효성분과 계면활 성제를 함께 녹여 제조
  • 6) 유현탁제 : 물에 녹지 않는 고체상태의 유효성분과 오일상태의 유효성분을 동시에 물에 분산시킨 형태로, 액상수화제와 유탁제가 혼합되어 있는 제형
(마) 미생물제제용 제형
  • 미생물을 살아 있는 상태로 유지하기 위한 제형으로 고상제는 고체 형태이고, 나머지는 액체 형태(액상제, 액상현탁제, 유상현탁제)임

(2) 직접살포제

(가) 가루 형태
  • 1) 분제 : 위에서 설명한 바와 같음
  • 2) 저비산분제 : 분제 사용 시 발생하는 표류비산 문제를 해결하기 위하여 분제보다 입자의 크기를 증가시킨 제형
  • 3) 미분제 : 시설재배지에서는 표류비산이 오히려 약제처리 효율을 증가시킬 수 있으므로, 분제보다 입자의 크기를 감소시킨 제형
  • 4) 종자처리수화제 : 침종 후 어느 정도 물기를 뺀 벼 종자에 약제를 가한 다음 잘 버무려 골고루 분의(습분의, 젖은 종자 분의)하며, 필요 시 약간의 물을 첨가할 수 있음
(나) 모래 형태
  • 1) 입제 : 위에서 설명한 바와 같음
  • 2) 세립제 : 입제보다 입자 크기를 줄인 제형으로 적은 양의 유효성분을 골고루 뿌리기 위함
(다) 바둑알~장기알 형태
  • 1) 대립제 : 논둑에서 논안으로 던져 넣거나, 무인헬기를 이용한 항공방제가 가능한 제형
  • 2) 수면부상성입제 : 제초제 전용인 제형으로 담수된 논에 살포하면 큰 비중으로 인하여 일단 가라앉은 후, 증량제가 물에 용해됨에 따라 비중이 감소되어 수면으로 떠오른 다음 확산제에 의하여 유효성분이 수면 전체로 확산됨
  • 3) 직접살포정제 : 제초제 전용인 제형으로 논둑에서 논안으로 던져 넣어 살포작업을 마칠 수 있는 제형
(라) 액체 형태
  • 1) 수면전개제 : 담수된 논에 일정한 간격으로 약제를 부으면 빠르게 확산되어 전체 수면에 처리층을 형성
  • 2) 종자처리액상수화제 : 종자처리수화제를 액상수화제화 한 것으로 원액 또는 희석해서 사용하며, 젖은 종자 및 마른 종자에 모두 사용 가능
  • 3) 직접살포액제 : 유효성분을 물에 현탁시킨 후 일정농도로 희석하여 분무기에 담아 상품화 한 것으로 일반 가정에서 희석할 필요 없이 사용 가능하게 제조

(3) 특수한 형태

  • 1) 도포제 : 식물체의 상처부위를 깎아 내고 그 위에 바르는 제형으로 사과나무의 부란병 치료제가 있
  • 2) 연무제 : 사과나무의 부란병 치료제로 식물체의 상처부위를 깎아 내고 그 위에 분무하는 제형(aerosol)
  • 3) 과립훈연제, 훈연제 : 약제에 열을 가하여 유효성분을 기체화시키는 제형
  • 4) 마이크로캡슐훈증제, 훈증제 : 용기의 뚜껑을 열면 증기압이 높은 유효성분이 서서히 기체화되는 제형
  • 5) 판상줄제 : 약제를 노란색 리본 형태의 합성수지에 흡착시킨 것으로, 작물 상단부 10~20㎝ 위에 길게 옆으로 설치하면 색에 유인된 해충이 유효성분과 접촉하여 죽게 됨
TOP